교민동정
분류

KBS뉴스에 소개된 7회 문화음식 축제

작성자 정보

  • 작성자 관리자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호주서 한국 음식문화축제 열려

btn_high.gif


<앵커 멘트>

남반구 대륙 호주에서 한국 음식문화축제가 열렸습니다.

요즘 한류 바람이 불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음식 문화를 호주에 널리 알리는 것은 물론 교민들에게도 뜻깊은 시간이 됐습니다.

보도에 지용수 기자입니다.

<리포트>

때 이른 크리스마스 행사가 열리는 도심지 공원 한쪽에서 귀에 익은 농악이 울려퍼집니다.

흥겨운 농악 만큼이나 정성껏 상에 차려진 김밥과 비빔밥, 식혜 등 다양한 우리 전통 음식이 현지인들의 눈길을 사로잡습니다.

최근 한류 바람을 타고 한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방문객들은 처음 맛보는 한국 음식에 호감을 나타냅니다.

<인터뷰> 고든(호주 애들레이드) : "한국 축제에는 처음입니다. 매우 면서도 다양한 맛이 나는 김치를 좋아합니다."

남호주에 거주하는 교민들도 모처럼 한자리에 모여 고향에 대한 향수를 달랬습니다.

<인터뷰> 박희준(교민) : "한국 음식을 먹을 수 있어 좋고, 함께 모여서 좋은 것 같아요."

올해로 7번째를 맞는 한국문화음식축제는 호주 현지인들에게 한국문화를 알리고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시작됐습니다.

<인터뷰> 정경옥(남호주 한인협회장) : "경제규모 10위의 걸맞는 문화를 소개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하고 있습니다."

한국 문화 음식축제는 한인 2세들에게 자긍심을 심어주고, 현지의 다양한 지역 문화와 교감하는 장이 되고 있습니다.

KBS 뉴스 지용수입니다.

입력시간 2011.11.21 (07:10) 지용수 기자

관련자료

댓글 2

각설탕님의 댓글

  • 각설탕
  • 작성일
음식에 정이나 넉넉함은 없고 꼭 돈벌려고 하는것 같았습니다.
떡볶이 5불에 떡 4-5개 LA 갈비 10불에 갈비조각 5개 등등
외국인이랑 같이 갔는데 참 씁슬했습니다.

파랑새님의 댓글

  • 파랑새
  • 작성일
호주에서 태어난 저희 아이들에게 한국 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 준

멋진 행사였습니다.

사실 타 행사들,,,이탈리안이나 그릭 행사, 스트릿파티등 에 비교하면
저렴한 먹거리 였지 않나 싶습니다.

소박하고 아기자기한 다양한 볼거리를 위해 노력 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.

교민수도 적은 아들레이드에서 이런 대외적 행사가 있다는게

전 그저 감사하고 자랑 스럽습니다.

7번 행사 거의 다 갔었던 기억인데,

아이들이 좋아해서인지, 이번 행사가 제일 재밌었어요..내년에도 기대할께요.
Total 150 / 4 Page
번호
제목
이름
날짜